전남 담양 - 창고형 카페, 서플라이(SUPPLY)

2019. 2. 13. 00:54난장 리뷰/카페 리뷰


2017년 2월 어느날.

아는 군대 후배의 딸 돌잔치를 다녀왔다.

지금은 애가 셋인데 이때는 첫째만 있었고 둘째는 와이프 뱃속에 있었다.


어딜 가볼까 하는 마음에 검색 했더니 나왔던 창고형 카페, 서플라이.

시골에서 볼 법한 쌀 창고를 리모델링 하여 사용하고 있는 것 같았다.


아마도 안은 다 새롭게 꾸몄을 지언정, 외관은 몇 십년 있던 그대로의 모습인 것 같다.

아마도, 오래전부터 창고로 쓰였던 곳이라 짐작해 본다.

SONY | ILCE-7M2 | Normal program | Pattern | 1/100sec | F/9.0 | 0.00 EV | 14.0mm | ISO-100 | 2017:02:05 14:05:28수십년 쌀 창고나 혹은 비료 창고로 쓰였을 서플라이 외관의 모습



외관의 모습대로 내부는 심플, 소소한 멋이 가미된 샹들리에

내부는 외관의 벽 그대로 사용하여 놔뒀다. 천장은 새롭게 덧씌운것 같았지만, 일단 창고다 보니 지붕이 높았다. 즉, 난방이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아 발가락이 너무 추웠다.


SONY | ILCE-7M2 | Manual | Pattern | 1/125sec | F/3.5 | 0.00 EV | 28.0mm | ISO-800 | 2017:02:05 14:00:39외벽의 빨간벽돌이 그대로 보인다. 여기에서 커피를 마시기 위해선 추위를 이겨내야한다.


  



I will shine for you.

나는 너를 위해 빛날 것이다.

아마도 담양 서플라이의 마스코트 중의 하나일 듯한데. 자꾸만 눈이가는 네온 싸인이다. 그리고 왠지 마음이 따뜻해지는 기분(?)이 들었다.


SONY | ILCE-7M2 | Manual | Pattern | 1/40sec | F/1.8 | 0.00 EV | 50.0mm | ISO-800 | 2017:02:05 14:16:26I will shine for you.



커피 맛은 잘 모르겠다.

여기에서는 더치커피를 주로 판매한다. 근데 난 더치를 좋아하지 않는다. 이 때도 첫째 덕분에 허겁지겁 커피를 마셔야 했던 기억밖에 없다. 그래도  커피맛을 돌이켜 보면 글쎄. 인테리어는 너무 마음에 들지만, 커피맛은 조금 떨어지는 기분이였다(이건 정말 개취인듯...).


SONY | ILCE-7M2 | Normal program | Pattern | 1/160sec | F/3.5 | 0.00 EV | 28.0mm | ISO-6400 | 2017:02:05 14:03:20서플라이에서 가장 기억에 남는 것은, 내 취향은 아니지만 더치커피




커피만 팔지 않는다!

카페라 생각했지만, 이것저것 팔고 있었다. 인테리어를 위한 소품이라 생각했던 것들이 인테리어 뿐만 아니라 판매를 위한 전시도 함께 되어 있었다. 


SONY | ILCE-7M2 | Manual | Pattern | 1/250sec | F/1.8 | 0.00 EV | 50.0mm | ISO-800 | 2017:02:05 14:17:44



P.s. 커피가 입맛에 맞지 않아 2년가까이 가보질 못했다. 애들이 어느정도 크고 날이 풀리면(여긴 아직도 추울까봐... 못가겠다) 한번 가봐야겠다.


내 돈주고 내 돈으로 사먹고 쓰는 카페리뷰



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.
전남 담양군 담양읍 객사리 229 | 서플라이
도움말 Daum 지도